Find the perfect home in New Zealand on Trademy Real Estate, the leading website for finding a home in New Zealand

뉴질랜드에서 집 구하기에서는 아마도 트레이드미 웹사이트를 따라 올 것이 없습니다. 구매, 렌트 그리고 플랫까지 뉴질랜드에서 거주할 곳을 다 찾아볼 수 있는 트레이드미 부동산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더불어 트레이드미에서 본 집을 뷰잉까지 다녀온 경험까지 말씀드리겠습니다



뉴질랜드 집 구하기 대표 웹사이트 트레이드미 부동산

뉴질랜드에 이민을 오셨거나, 그래도 장기간 거주할 계획이 있으신 분들에게 집은 항상 고민거리입니다. 왜냐하면 전 세계 어디에서나 집이라는 것은 사람들에게 가장 많은 돈을 지불하게 하는 자산이기 때문입니다.

뉴질랜드 집 구할 때에도 물론 여러 가지 방법은 있겠지만, 뉴질랜드 사람들이 가장 신뢰하고 많이 접하는 웹사이트가 바로 트레이드미(Trademe) 부동입니다.


1) 트레이드미 부동산에서 렌트 집 구하기

트레이드미 부동산 페이지

트레이드미 웹사이트로 들어오신다면, 가장 먼저 메뉴 중에 Property를 선택하시는 일입니다. 이 웹사이트는 부동산, 자동차, 일자리, 생활용품 거래 등 뉴질랜드 삶 속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갖추기 있기 때문에 집 구하기를 하시기 위해 트레이드미 부동산을 클릭하시는 겁니다.

클릭하시면 이제 위의 화면을 보실 수 있습니다. 집 사진 아래 메뉴가 아래와 같습니다.

  • For sale(구매) / For rent(렌트) / Flatmate(방) 등

우리는 렌트 집을 구하러 왔기 때문에 For rent를 선택하시고, 세부 조건들을 입력하셔야 합니다. 세부 조건 막 입력 마쳤는데, 구매 메뉴 있는 것을 깨닫고 다시 렌트 메뉴로 옮기면 다시 처음부터 해야 하니, 렌트가 목적이신 분들은 For rent 메뉴 잊지 마세요.


[뉴질랜드 렌트 집 구하기 세부 조건]

이제는 본인이 원하는 지역 부터 세부 조건을 입력하시고 검색만 하시면 됩니다. 세부 조건 메뉴가 무엇이 있는지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알려 드리겠습니다.

  • Location (주) : 퀸스타운은 otago 주에 있어, otago로 선택
  • All district (도시 및 타운) : queenstown 선택
  • All suburbs (동네) : queenstown 내에 있는 동네 선택 (전 안 했어요)
  • Rent per week(주당 렌트비) : 원하시는 범위를 입력하시면 됩니다.
  • Bedrooms (방) / Bathrooms(화장실) : 원하는 갯수 입력하시면 됩니다.
  • Property types (집 형태) : 아파트, 하우스, 유닛, 타운하우스 등
  • Available now : 현재 빠르게 세입자를 구하는 것 의미로 체크

이 정도만 입력하고, 검색하셔도 많은 렌트 매물이 나오실 겁니다.


트레이드미 부동산 찾은 렌트집

마음에 들었던 집은 퀸스타운 전체 지역에서 중심에 있다는 Frankton 지역에 있었습니다. 이 집은 결국 뷰잉 신청을 했고, 직접 가서 둘러 보기도 했습니다. 자세한 내용과 사진은 아래에 구체적으로 다루겠습니다.

하지만, 간략히 설명 드리면 집은 2층으로 Frankton 지역에 4개의 방이 있고, 주당 $1,200(약 백만원) 렌트 집입니다. 보통 뉴질랜드에서는 집 보러 갔을 때 집주인이 거주하면서 집을 보여 주는 경우는 드문 경우입니다.

집을 관리해 주는 부동산 에이전트에서 담당자가 나와 집 안내를 합니다. 트레이드미 부동산에서 렌트 집을 보더라도 거의 99%가 부동산의 매니저 연락처가 떠 있습니다. 문의하실 일이 있으시면 저기 전화하셔서 문의하시면 됩니다.


[집 보기(뷰잉)을 하고 싶을 때]

뉴질랜드에서는 집을 한번 보고 싶다고 했을 때, 무작정 가시면 안됩니다. 아래와 같은 부분에서 Book a viewing or Enquire 버튼 클릭하시고, 집 보러 가는 시간과 날짜를 담당자와 함께 정하셔야 합니다. (아래 사진은 제가 뷰잉 한 집이 아닌 예시)

트레이드미 부동산 매물을 보기 위한 뷰잉 방법 및 마음에 들었을 때 신청하는 방법

집을 보고 나서 렌트 집이 정말 마음에 들면, 바로 오른쪽 아래에 Apply for this property 버튼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신청자들의 여러 재정적 상황이나 이런 것을 보고 집 소유주가 렌트를 누구에게 줄 것인가를 결정하게 됩니다.

주인 입장에서는 렌트 비가 밀리면 안되니, 아무래도 재정적으로 탄탄한 사람들 선호하고, 저라고 해도 이런 선택이 당연할 것 같습니다.

일반적으로 위의 사진 부분들을 지나면, 렌트 집에 대한 정보 및 소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제가 뷰잉(집 구경)을 한 집의 경우 2024년 4월 15일 이후로 입주 가능하고, 반 정도는 가구가 갖춰져 있다고 합니다.

주차대수는 3대, 최대 세입자는 아마 한 가족을 의미하는 듯 하네요. 그렇게 큰 집을 1명이라고 하진 않을 것 같네요. 흡연자, 애완동물은 아쉽지만 신청 제외입니다.

렌트 집 소개를 읽다가 보니, 임대 기간이 8개월 ~ 9개월 동안으로 정해져 있습니다. 퀸스타운에는 이런 집들이 렌트로 많이 나와 있습니다. 이 집은 짧은 편이고 일반적으로 1~2년 정도입니다.

왜냐하면 외국 사람들은 해외 또는 다른 지역에 장기간 거주하는 일이 많은 편인데, 본인들이 떠나 있는 동안 누군가에게 렌트를 주는 것입니다. 그러면 매주 받는 렌트 비로 아마 모기지 돈을 갚는데 이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트레이드미 부동산을 좋아하는 2가지 이유]

제가 트레이드미 부동산에서 가장 좋아하는 부분이 2가지입니다. 하나가 집에 대한 또 다른 정보를 알려주는 Homes 웹사이트를 바로 연결해 준다는 것입니다.

Homes 웹사이트가 흥미로운 것은 집의 땅 모양을 바로 보여줍니다. 그리고 집이 지어진 이래도 가격 상승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집 주인이 언제 이 집을 샀는지 까지 알 수가 있습니다.


트레이드미 부동산에서 학교 위치까지 파악

두번째 좋아하는 부분은 바로 집 인근에 있는 학교 위치를 보여준다는 것입니다. 아이들이 있는 가정에서는 특히나 아이들 학교가 최고의 관심사 아니겠습니까?

학교 아이콘을 누르면 어디 학교인지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무래도 집 가깝거나, 교통편이 좋은 쪽이 선호하는 학교가 되지 않을까 싶네요.

아무래도 뉴질랜드는 대중교통 편이 좋지 않기 때문에 걸어서 갈 일이 많은데, 이럴 때 교통편이 좋은 학교가 선택이 될 가능성이 높을 것 같습니다. 물론, 초등학교 어린애들은 부모님들이 픽업을 하겠지만 말입니다.

여기까지가 트레이드미 부동산 활용법과 제일 두드러진 특징입니다.


2) 트레이드미 부동산에서 내 놓은 렌트 집 보러 가기

위에서 말씀 드린 렌트 집을 저는 결 뷰잉 예약을 했었습니다. 뷰잉 예약은 이메일로 하시고, 담당자와 집에서 만날 약속을 정하시면 됩니다.

약속 시간에 가니, 역시 담당자가 있더라고요. 뷰잉 예약한 사람의 이름을 확인하고 집에 들어간 후 자유롭게 집을 보시면 됩니다.

집 전체 전경을 보실 때에는 잘 모르시겠지만, 2층 집입니다. 길 따라 들어가는 곳에 현관문과 연결되고, 거실, 키친 그리고 대형 발코니로 이어집니다. 2층에는 방 2개와 1개의 화장실이 있습니다. 넓은 거실과 깔끔한 키친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거실 문을 열고 나가면 바로 대형 발코니가 있습니다. 발코니 보다는 데크 라고 해야 할 듯 하네요. 이 집의 좋은 점은 이 집 앞이 뻥 뚫려 있습니다. 데크 에서 보는 호수와 산 풍경이 정말 좋았습니다. 오늘은 날씨도 좋은지라 더 전경이 멋지게 보였습니다.

거실에서도 큰 창을 통해서 그 전경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1층으로 가려면 계단을 통해야 합니다. 앞 정원 외부에서 바로 1층으로 통하는 계단도 있었습니다. 오클랜드 집들은 계단이 정말 좁아서 이사할 때 큰 짐들은 골머리가 아픈데, 여기는 계단도 넓었습니다.

1층에는 방 2개와 1개의 화장실이 있으며, 외부에 바로 사우나가 있었습니다. 실제로 저는 사우나가 있는 집은 처음 봤습니다. 신기해서 사진도 한 컷 찍었습니다. 돌을 뜨겁게 데우고, 물을 끼었는 방식으로 수증기를 만들어 내는 듯 보였습니다.

뉴질랜드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시인 퀸스타운 중심가에 있는 이 집(방4, 화장실 2)가 주당 $1,200불(약 백만원) 렌트 집입니다. 월이면 400만원 정도 되겠습니다. 이 정도 규모의 퀸스타운 집들은 이 정도 주당 렌트 비가 든다고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Finalize

오늘은 뉴질랜드에서 집 구할 때 무조건 봐야 할 대표 웹사이트 트레이드미 부동산에 대하여 알아보았습니다. 뉴질랜드 살다 보면, 한인 커뮤티니 코리아포스트를 제외하고는 아마도 제일 많이 찾게 되는 웹사이트가 바로 트레이드미가 아닐까 싶네요.

집 구매를 하시던, 렌트 집을 구하시 던, 플랫으로 들어가시 던 간에 이렇게 트레이드미 부동산을 이용하시면 훨씬 많은 정보를 얻으신 상태에서 결정을 내릴 수 있습니다.

아무래도 많은 정보를 바탕으로 결정을 내릴 때에는 본인에게 가장 유리한 결정을 내릴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그게 바로 제가 뉴질랜드 집 구할 때 트레이드미 부동산을 좋아하는 이유입니다.

Similar Posts